한국어

Diary

이것 또한 곧 지나가리라

2004.11.14 23:51

도연 조회 수:440

고대 이스라엘의 다윗 왕이 어느날 궁중의 세공장을 불러 명령했다.

“나를 위한 아름다운 반지를 하나 만들라.
반지에는 내가 큰 승리를 거둬 기쁨을 억제하지 못할 때 스스로를 자제할 수 있고,
반면 큰 절망에 빠졌을 때 좌절하지 않고 용기를 얻을 수 있는 글귀를 새겨넣도록 하라”

반지를 만들어놓고도 적합한 글귀가 생각나지 않아
며칠을 끙끙대던 세공장은 지혜롭기로 소문난 솔로몬 왕자를 찾아갔다.

세공장의 고민을 들은 솔로몬은 잠시 생각하다 써준 글귀는
‘이것 또한 곧 지나가리라’

“왕이 승리에 도취한 순간 그 글귀를 보면
자만심은 곧 가라앉을 것이고,
절망 중에 그 글을 보면 이내 큰 용기를 얻어
항상 마음의 평정을 유지하게 될 것이오.”

.
.
.
.
.
.
.

이것 또한 곧 지나가리라... 이것 또한 곧 지나가리라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