답답하다.

답답하다.
기댈 곳이 없다.
마음 터놓고 말할 상대가 없다.
이런 내가 싫다.

...

답답하다.
2004/01/08 11:54 2004/01/08 11:54
글 걸기 주소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덧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-_- ;;; 2004/01/09 00:42 고유주소 고치기 답하기

    힘내세요^^

  2. .... 2004/01/12 10:45 고유주소 고치기 답하기

    Love actually is all around you.

  3. 햇살 2013/04/17 10:20 고유주소 고치기 답하기

    2007년도에 꽃들에게 희망을 찾다가 선생님 홈피 알게되었던 사람이예요.
    문득 엣날 흔적들 뒤적거리다가 선생님 안부가 궁금해서 글 남겨요. 잘 지내시죠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