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장 우울할 때

누구나 그렇겠지만..
이유없이 미움받는다고 생각할 때야.
그냥.. 나는 달라진 게 없는데.. 상대방은 내가 달라졌다고 생각해서
나를 이유없이 멀리하고 미워하는 거.. 그게 제일 싫어.

하는 사람쪽은.. 나름대로 이유가 있다고 생각하지만..
당하는 쪽은 이유도 없는 외면에.. 머리가 지끈거리기까지 해.
어떻게 해야하나… 몇번을 생각하고 또 생각해도..
이유도 모르겠고, 방법 또한 찾을 수가 없어.

이런 시간이 계속 될 수록..누가 먼저 지치는건지..
이렇게 해서 서로 얻어지는 것이 무엇인지..
정말 모르겠어…

고민이 해결되기 전에 머리가 먼저 깨질거 같아.
산산조각..날 듯 해.

센타쿠님 홈에서 본 글.
정말 아무 이유도 모른채 외면당할때
그때가 가장 우울한것 같아.
정말로..

Subscribe
Notify of
guest
2 Comments
Oldest
Newest Most Voted
Inline Feedbacks
View all comments
^-^

정말 그런 것 같아요. 적어도 이유라도 알고 당하는 외면은 다행인데.. ;; 이유 없는 외면이란…

세나

마음이 떠난게 아닐까요?